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7.9.21 목 18:42
> 뉴스 > 문화/연예 > 공연/전시
     
전통 가락·설화·샌드아트 어우러진 공연 열려
24일 대전연정국악원서…선녀와 나무꾼 판소리로 재 구성
2017년 05월 18일  16:24:24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립 연정 국악원이 편안하고 귀에 익은 우리 가락에 전통 설화와 샌드아트가 어우러진 기획 공연 '아침에 우리 가락_ 세번째 이야기 선녀와 나무꾼'을 이달 24일 큰 마당에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착한 나무꾼이 하늘에서 내려온 선녀와 서로 사랑하다 이별했다는 설화를 밀양 아리랑, 사랑가, 이별가 등의 판소리로 다시 구성한 무대다.

KBS 불후의 명곡에서 국악 소녀 송소희와 듀엣 무대로 우승을 거머쥔 젊은 소리꾼 고영열과 부드러움과 날카로움을 겸비한 재즈 기타리스트 서호연, 연극 배우 남명옥의 나레이션이 함께 어우러져 관객에게 특별한 아침을 선사할 전망이다.

자세한 내용은 대전 연정 국악원 홈페이지(www.koreamusic.go.kr)를 참고하거나, 전화(042-270-8500)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위기의 고려인삼 살리는 계기로
나라 장터 입찰 참가 등록 앞으로 쉬
사상 첫 국군의 날 전야제 CMB가
특정 업체 봐주기 의혹 받는 수상한
행정안전부 세종 이전 가시화
문화/연예
사상 첫 국군의 날 전야제 CMB가
세종축제 10월 7일부터 3일간 열려
제6회 한밭 사랑愛 창작 가곡제 개최
창덕궁서 가을 걷이 행사 열려
대전시립미술관 특별전 연계 국악 초청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서구 계룡로 624 동아빌딩605호(용문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