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9.9.16 월 18:34
> 뉴스 > 독자기고
     
우리는 대한민국 국민이다!
2008년 10월 06일  17:44:41 변상선
호서대학교 게임공학과 3학년 변상선
최근 우리의 주변 환경은 과거 비슷한 전례를 찾아보기 어려울 만큼 시끄럽게 돌아가고 있다. 미국산 쇠고기 파동에 따른 국민들의 대규모 촛불 시위, 날이 갈수록 치솟는 유가와 그에 반비례하여 밑도 끝도 없이 추락하고 있는세계 경제. 나라 안팎으로 하루도 조용한 날이 없는 상황 속에서 우리는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내적으로는 최근 촛불 시위를 통해 확연히 드러났듯이 우리 사회 내에 존재하는 갈등 요인을 쉽게 바라볼 수 있었다. 소통의 문제니, 좌우의 대결이니 하는 문제 또한 매우 심각해 진 상황이다. 이렇게 다양한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보다 발전적인 방향으로 조율할 수 있는 중재자의 역할이 매우 아쉬운 시점이다.

외적으로는 자원이 빈약한 우리나라 입장에서 정말 한숨밖에 안나오는 세계 경제 상황이 가장 큰 문제다. 치솟는 유가에 기업들은 허덕이고 있고, 서민 물가는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어려운 환경 속에서 우리 국민들이 반드시 간과하지 말아야 할 사실이 있다. 그것은 우리 모두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 사실이다.

우리는 6.25 전쟁 이후 폐허와 다름없던 황무지 속에서 함께 단결하였고, 그 결과 세계에서 유례없는 한강의 기적을 일궈냈다. 땅덩어리는 작지만 세계 12번째 경제대국으로 성장하기까지 국민들의 피와 땀, 나라를 향한 애국심은 오늘의 우리를 있게 한 가장 큰 요인이었다.

또한 지난 1997년 IMF 외환위기 당시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 너도 나도 집안에 쌓아두었던 금을 꺼내 오는 등 단결된 국민들의 애국심과 공동체 의식은 IMF 위기를 불과 3년 만에 벗어나게 하는 중요한 원동력이 되었다. 이렇듯 우리는 어떠한 위기 상황에서도 잘 대처해 왔고, 이러한 중심에는 항상 나라 사랑하는 마음이 국민들 가슴속에 자리 잡고 있었다.

참으로 어려운 시기이다. 우리의 내부와 외부 문제, 어느 하나도 소홀히 할 수 없는 총체적인 난국이다. 이러한 환경 속에서 우리는 하나로 단결해야 한다. 보다 개인적인 감정을 배재하고, 보다 넓게 현재를 응시해야 한다. 국가와 국민이 상생하는 길은 서로가 서로를 사랑하는 길 뿐이다.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한국타이어 올 하반기 채용 원서 접수
KAIST 핵심 기술 이전 설명회 개
백제 왕도 경관 주제 국제 학술 대회
테미 창작 센터 입주 예술가 듀킴 개
대전 문화 재단 설립 10주년 시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