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11.16 금 18:51
> 뉴스 > 정치/행정
     
"민주당 중구의원 의회 파행 안돼"
대전참여연대 입장발표... 조속한 의회 정상화 촉구
2018년 07월 12일  15:54:49 성희제 기자 news@gocj.net
   
▲ 대전중구의회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의회 보이콧으로 파행을 이어가고 있다.

[ 시티저널 성희제 기자 ] 대전지역 시민사회단체가 원 구성 파행을 하고 있는 중구의회의 정상화를 촉구하고 나섰다.

지난 지방선거 과정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다양한 논란에 함구로 일관하던 시민사회마저 민주당 의원들의 의회 보이콧을 비판하고 나서며 향후 추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는 12일 ‘휴업 중인 중구의회, 지역주민은 폐업을 원한다’는 제하의 입장발표를 통해 중구의회의 정상화를 촉구했다.

참여연대는 “중구의회는 지난 7월 6일 의장 선출 후 원 구성을 하지 않은 채 파행 중이”이라면서 “파행으로 인한 피해는 중구 주민이 고스란히 지고 있다. 심지어는 주민들 사이에서는 기초의회를 없애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오는 지경”이라고 힐난했다.

이어 “중구의회의 파행 이유는 민주당 의원총회에서 합의하지 않았던 서명석 의원이 의장으로 선출돼, 민주당 의원들이 본회의에 참석을 하지 않기 때문”이라며 “심지어 안선영 의원은 의장 선출 때, 아무런 이유 없이 불참까지 했다”고 의회 파행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중구의원들은 같은 당 서명석 의장에 대해서 불신은 물론, 자유한국당과의 원구성 합의 또한 지켜지지 않았다며 본회의에 불참하고 있다”며 “오는 20일경 임시회 산회 후 의장을 제외한 부의장, 상임위원장 선출을 처음부터 다시 진행하자는 주장까지 있어 파행은 장기화될 조짐”이라고 우려를 피력했다.

참여연대는 “민주당 의원들의 모습은 중구 주민을 볼모로 자신들의 잇속을 챙기겠다는 권력다툼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중구의회는 향후 중구청의 예‧결산 심의와 추경예산 편성, 조례 제‧개정 등 산적한 숙제들이 많다. 그런데도 자리다툼 때문에 파행이 지속되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기초의회를 폐지하자는 주민의 목소리는 끊이지 않고 있다”며 “다툼과 갈등만을 계속된다면 의회가 폐지되지 않더라도 주민들에게 잊혀진 존재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마지막으로 참여연대는 “하루 빨리 민주당 중구의원들은 파행을 중단하고, 성실히 부의장과 상임위원장을 선출함으로써 원 구성을 합의하길 촉구한다”면서 “중구의회 파행이 조속히 해결되지 않고 민주당 의원들이 본회의에 계속 불참한다면, 우리는 지역주민과 함께 불참 의원에 대한 의정비 전액 반납요구와 중구의회 파행에 대한 책임을 반드시 물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관련기사
· "대전 중구의회 파행 장기화 의장 책임"
성희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서 전국 시도의회 운영위원장협의회
리스트 대 파가니니 시대 초월 세기의
제3회 한국 범죄 분류 세미나 개최
대전 도시철도 역사에 꽃 자판기 설치
중부권역 감염병 검사 분야 공동 대응
정치/행정
대전서 전국 시도의회 운영위원장협의회
대전지역 시민단체 시민대표성 논란
민주당 지방선거 금품요구 '진실의 문
"지방선거 금품요구 박범계 의원에 보
"박범계, 지방선거 금품요구 진실 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