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7.8.18 금 18:06
> 뉴스 > 사회
     
지역 생산·유통 달걀 잔류 농약 검사 강화
피프로닐 성분 검사 진행 중…인체 흡수 때 간·신장 손상
2017년 08월 11일  13:35:48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 보건 환경 연구원이 최근 벨기에, 네덜란드 등 유럽발 살충제 계란 유통 파문과 관련해 지역 달걀 생산 농가와 유통 달걀의 피프로닐 잔류 농약 검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보건 환경 연구원은 지역 내에 있는 산란계 농장의 계란을 수거하는 한편, 유통 계란 역시 살충제 성분인 피프로닐 성분 검사를 현재 진행 중에 있다.

살충제인 피프로닐은 벼룩이나 진드기 등 해충을 없앨 때 쓰이는 맹독성 물질로 식용 가축에게 사용하는 것은 금지돼 있다. 인체에 일정 기간 많이 흡수되면 간과 신장이 망가질 수 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연정국악원 제159회 정기 공연
온라인 금융 낯선 중장년 층에 인터넷
토지 거래 늘어 나는 등 교도소 이전
대전시-지역 의료계 공공 의료 확충에
토종 씨드림 채집 토종 종자 시드 볼
사회
토종 씨드림 채집 토종 종자 시드 볼
대전문해교육센터 학습자 문해 교육 시
이달의 과학 기술인에 노지환 책임 연
독립기념관 반부패․청렴실천
충남도내 8개 양계농가서 살충제 성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서구 계룡로 624 동아빌딩605호(용문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