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9.7.17 수 18:45
> 뉴스 > 정치/행정
     
'집안단속 못한' 박범계 3선 가도 발목 잡히나
측근 그룹 둘러싼 다양한 논란에 조직력 약화 및 리더십 흠집 가능성
2019년 05월 16일  18:21:13 성희제 기자 news@gocj.net
   
▲ 지난 지방선거 당시 측근 그룹의 선거 승리를 위해 뒤고 있는 민주당 박범계 의원의 모습. 측근을 둘러싼 논란으로 박 의원의 조직력 약화 및 리더십 흠집 우려가 제기되는 상황과 비교할 때 격세지감이 느껴진다.

[ 시티저널 성희제 기자 ] 총선 앞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의 ‘3선 가도’에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워지고 있다.

지난 지방선거 이후 측근 그룹 다수가 불미스러운 일을 겪으며, 박 의원의 조직력 및 리더십에 흠집이 났다는 분석이 고개를 든다.

16일 지역정가에 따르면 박 의원은 지난 지방선거 이후 본인 또는 측근을 둘러싼 논란이 끊이지 않으며 ‘시련의 계절’을 보내고 있다.

박 의원이 겪는 정치적 시련의 대표적 사례는 지난 지방선거 당시 박 의원이 공천한 대전시의원 3인방에서 찾아볼 수 있다.

박 의원 조직력 약화 및 리더십 흠집에 대한 우려를 촉발시킨 결정적 요인은 박 의원 후원회장으로 활동하며 최측근으로 알려진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이다.

김 의장은 대전시티즌 선수선발을 앞두고 고종수 감독에게 특정 선수를 추천해 선수선발위원회의 업무를 방해했다는 혐의로 최근 경찰에 입건, 박 의원 조직력 약화 우려를 촉발시켰다.

오랜 시간 박 의원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하다 지난 지방선거에서 시의회에 입성한 윤용대 시의회 부의장 역시 업무추진비 부정사용 의혹으로 곤욕을 치르며, 박 의원의 입지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다는 분석에 휩싸였다.

윤 부의장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관변단체 및 지역주민 의견 수렴 간담회 명목으로 총 18회 313만 7000원을 업무추진비로 지출해 논란의 중심에 섰다.

박 의원이 직접 발굴한 것으로 알려진 김소연 대전시의원은 지난 지방선거 과정 민주당의 불합리를 폭로했다가 당적을 빼앗기는 상황에 처해, 지금은 박 의원과 대척점에 선 상황이다.

박 의원 지역구에 정치적 근거를 둔 시의원 3명 중 1명은 박 의원과의 불화로 ‘둥지’를 옮겼고, 또 다른 2명은 논란으로 시련을 겪고 있는 것.

이와 함께 박 의원의 오랜 측근이었던 전문학 전 시의원이 부정선거에 연루됐다는 의혹으로 재판을 받는 점 역시 박 의원에겐 총선 앞 악재로 꼽힌다.

또 박 의원을 정치적 멘토로 삼으며 활동해 온 구의원 일부 역시 청년 답지 않은 모습으로 ‘구설’에 오르며, 박 의원 총선 가도의 장애물 역할을 하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박 의원 측근 그룹을 둘러싼 논란이 끊이지 않으며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박 의원 측근 그룹의 비리 열차를 멈추라’며 날선 공세를 가했다. 

한국당은 성명을 통해 김 시의회 의장, 윤 부의장, 전 전 의원 사건 등을 거론한 뒤 “민주당 생활적폐청산위원장으로서 제 눈의 들보는 못 보고 남의 눈의 티끌만 탓하는 박범계 의원은 끊이지 않는 측근비리 의혹의 열차를 당장 STOP 시켜 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어 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의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는 취임사가 부끄럽지 않은가”라고 힐난했다.

성희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재정 열악' 대덕구, 이번엔 공무원
박병석 "혁신도시법 법안소위 통과 환
한국당 "대전 혁신도시 지정 초당적
대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첫 관문
대전시의회 행자위, 장애인공무원 편의
정치/행정
'재정 열악' 대덕구, 이번엔 공무원
박병석 "혁신도시법 법안소위 통과 환
한국당 "대전 혁신도시 지정 초당적
대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첫 관문
대전시의회 행자위, 장애인공무원 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