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1 화 19:26
처음으로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뉴스 > 충남 > 천안시 | 문화
     
천안시, ‘김중만사진전’ 11월 21일부터 천안예술의전당서 개최
한국의 대표적인 사진작가…천안예술의전당 미술관에서 21일동안 진행
2014년 10월 30일  22:08:15 김일식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김일식 기자 ] 2014년의 대미를 장식하는 천안예술의전당미술관 기획전시는 ‘김중만사진전’이라고 30일 밝혔다.

오는 11월 21일부터 12월 11일까지 21일동안 천안예술의전당 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천안시승격 50주년 기념 미술전 ‘천안, 흥에 취하다’전(2013), ‘나무의 숨결’전(2013), ‘예술, 봄을 만나다’전(2014), 조형미술전 ‘공간공감’전(2014) 등으로 시즌마다 구별된 의미 있는 전시로 천안지역 문화예술계에 신선한 감동을 주는 전시시리즈의 2014 완결판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사진작가인 김중만은 ‘맨 처음 사진을 배우기 시작했을 때, 잘 때와 샤워할 때를 제외하고는 카메라를 손에서 떼어 본 적이 없다’고 할 만큼 자신의 작품에 열정과 혼신을 다해 작업에 임해왔다.

또한 김 작가의 외모에서부터 풍겨 나오는 포스가 사진에서도 느껴지듯이 낮은 곳이나 어둑한 곳, 혹은 의미가 없어 보이는 것도 그의 렌즈 속에서는 대가의 예술작품으로 탄생한다.

특히 독창적인 시선으로 피사체를 담아내는 그 만의 프레임은 단연 김중만 작가만의 독보적인 힘이다.
국내 최고의 사진작가 그는 지난 1954년 강원도 철원에서 태어나 1975년 쟝 피에르 소아르니 개인전으로 데뷔한 이후 1976년 프랑스 오늘의 사진 80인중 최연소 작가로 선정되며, 자신의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김 작가는 40여년 포토그래퍼로 활동하며 풍경, 다큐멘터리, 사진집, 포스터, 광고 사진 등 다양한 상업적 작품 활동을 해왔다.

하지만 지난 2008년부터 상업사진을 찍지 않겠다고 선언한 이후 바다, 하늘, 구름 바위 등 우리 산하의 수려한 풍광을 카메라에 담아 왔다.

천안예당미술관이 이처럼 임팩트 있는 전시를 선택하게 된 가장 큰 이유는 김 작가의 가장 큰 예술적 고민은 깊이 있고 강렬한 한국적 이미지 찾기라는 숙원을 해결하는데 몰입한 것과 무관하지 않다.

최근 그 고민의 일환으로 ‘한국의 재발견’이며 ‘뚝방길’ 등의 소재로 제자들과 함께 전시 및 발표를 하면서 대중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런 활동들이 다양하고 의미 있는 문화를 소개하고자 하는 천안예당미술관의 예술적 지향점과도 그 궤를 같이하기 때문이다.

또한, 이번 전시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우수전시 지원사업으로 천안예당미술관이 선정된 것으로 시민은 물론 사진에 관심 있는 이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소중한 21일 동안 김중만 사진전이 천안시민을 맞이한다.

천안예당미술관 이혜경학예사는 ‘come & see’ 라는 짧은 표현으로 전시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친다.

한편, 패션, 영화, 광고 등을 넘어서 최근 선보이는 독도, 한국, 자연 등 소재의 깊이 있는 사진예술로 또다시 주목받는 김중만의 예술혼을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 김중만 사진전 주요작품

   
▲ 김중만 사진전 주요작품

   
▲ 김중만 사진전 주요작품

   
▲ 김중만 사진전 주요작품

   
▲ 김중만 사진전 주요작품

김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천안 테크노파크 산업단지 조성 본궤도
수험생 건강 이상 때 코로나 19 검
수능일에 병역 판정 검사 휴무
음주 회식 논란에 저녁 식사겸 간담회
100MW급 태양광 기업 공동 연구
충남
청시탐탐, 청소년 시민으로 성장하다
태조산청소년수련관, 청소년 비대면 해
일곱 번째 열리는 청소년 댄싱Y
아산서 청년 힐링페스티벌 열린다.
청소년 동아리 감성 버스킹 열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