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9.28 월 18:24
처음으로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뉴스 > 충남 > 홍성군 | 사회
     
양귀비 밀재배 50대 적발
마약류인 것은 알지만… ‘관상용’ 주장
2011년 06월 15일  18:36:26 최웅 기자 newscn@gocj.net
[ 시티저널 최웅 기자 ] 충남홍성경찰서는 15일 텃밭에서 마약류분류 식물 양귀비 수백 본을 몰래 재배 한 A씨(55. 여)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 협의로 불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4월부터 충남 홍성에 위치한 자신의 텃밭에서 양귀비가 마약류로 분류돼 있는 것을 알고도 550본을 몰래 재배한 혐의다.

A씨는 양귀비를 몰래 재배하던 중 마약 특별단속을 벌이던 경찰에게 발각됐으며 경찰 조사에서 양귀비 550본을 관상용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행정 수도 완성 충청권 민·관·정 협
마세라티 가을 맞이 딜라이트 프로모션
대전 문화 재단 대표 이사 공개 모집
혁신 제품 구매 대상 확대 공공 시장
세종 오케이한방병원 추석 다양한 이벤
충남
티와이전력(주), 천안시청소년수련관에
마을과 함께하는 ON-LINE 202
태조산청소년수련관, 비대면 청소년 활
천안시태조산청소년수련관 청소년수련활동
꿈으로 다모임 온라인 생방송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