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1.29 일 14:04
> 뉴스 > 웰빙/건강
     
치아의 연령별 상태변화와 올바른 칫솔질
역할극과 인형극 통해 눈높이에 맞는 구강교육 실시
2009년 11월 11일  16:38:31 김우중 기자 info@gocj.net
우리 속담에 ‘세살 버릇이 여든까지 간다’는 말이 있습니다.
아 건강에는 특히 이 말이 그대로 적용됩니다.
평생 치아 건강을 누리기 위한 기초는 초등학교 시절 앞뒤로 만들어진다고 합니다.

이 시기에는 유치와 영구치가 공존하기 때문에 치아관리가 적절하게 이뤄지지 않으면 많은 충치의 발생과 부정교합은 물론 아이의 신체적·정서적 발달에까지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합니다

오늘은 소중한 우리 아이 치아의 연령별 상태변화와 주의할 점 및 올바른 칫솔질에 대해 전해드립니다.

◇ 유치열기(생후 6개월~만 6살)
이 시기에는 ‘우유병 충치’(치아우식증)에 대한 주의와 아이의 기본적인 치아관리 교육에 대한 부모들의 관심이 필요합니다.

아이가 젖병을 문 채 자면 분유 속 당분이 충치를 일으킬 가능성이 있으므로 부모들은 젖병을 물려서 재우지 않도록 하고, 먹고 난 뒤에도 깨끗한 거즈나 수건에 물 불소 성분의 약을 묻혀 닦아주거나 유아용 칫솔로 아이 이를 닦아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 아이를 달래기 위해 젖병을 물릴 때도 보리차 등이 든 젖병이나 고무젖꼭지를 대신 물려주도록 합니다. 또 아이들이 유치원이나 집에서 자주 먹는 유산균 발효유나 쥬스도 충치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입안에 머금은 채 잠이 들지 않도록 합니다.

특히 만 6살부터는 구강 뒤쪽에서부터 영구치 어금니가 새로 나오고 앞쪽에선 유치가 빠지면서 영구치 앞니가 나기 시작하므로 아이에게 올바른 칫솔질과 함께 치아관리의 중요성을 교육시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 혼합치열기(유치와 영구치 혼재, 만 6~12살)
혼합치열기에는 아이의 유치는 빠지고 영구치로 모두 가는데 충치나 부정교합 등을 내버려 두면 청소년기를 거쳐 성인이 됐을 때 치과 질환과 미용상의 문제가 일어날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유치에 충치가 생기면 빨리 보존적 치료를 받아 온전하게 유치가 자연스럽게 영구치로 바뀌도록 한다. 또 당분이 많거나 인스턴트 음식을 자주 먹는 잘못된 식습관에 빠지지 않도록 주의시켜야 합니다.
음식물을 골고루 먹도록 해야 전체적 신체발육과 함께 치아의 건강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 올바른 칫솔질 및 치아 외상 대처법
식사 뒤에는 집이나 학교 등 장소를 가리지 않고 칫솔질하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강제적으로 하기 교육하기 보다는 칫솔질이 즐거운 놀이가 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 칫솔질 뒤에는 부모가 한 번 더 봐서 잘 닦이지 않은 부분을 지적해주도록 합니다.

칫솔질 시간은 3분 정도가 적당하며 정해진 순서에 따라서 닦도록 합니다.
보통 앞니 바깥쪽→안쪽→어금니 바깥쪽→안쪽→씹는 면의 순서대로 상하로 닦도록 합니다.

네 우리 아이들 연령대별로 치아 건강 관리법부터 올바른 칫솔질 법까지 알아보았습니다.
학교생활을 하다보면 부딪히거나 넘어져 치아가 부러지거나 빠지기도 하는데요.
이럴 때 보통 위 앞니가 손상되기 쉽지 않습니까? 이럴때 어떻게 하면 될까요?

네, 단순히 치아 모서리가 깨졌을 때는 ‘레진’이라는 치아 색깔이 나는 재료로 간단하게 치료하면 됩니다.
그러나 심하게 깨져 치아 안의 신경이 드러난 때는 영구치 뿌리를 제대로 만들어주는 신경 치료 뒤 임시 치관을 씌워 줘야 합니다.

치아가 완전히 빠진 경우에는 2시간 안에 시행되면 성공률이 높아지므로 빠진 치아의 머리 부분을 잡고 살짝 물로 헹군 뒤 식염수 또는 우유에 넣거나 이도 힘들면 입안에 넣어 치과를 찾도록 해야 합니다.

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또 이밖에 정부에서 어린이집을 직접 방문해 치아건강은 물론 유아들의 건강을 위한 따뜻한 노력이 전해져 시민들의 훈훈한 인심을 얻고 있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대전시 중구가 영․유아의 건강한 치아관리를 위해 중구행복플러스네트워크 주관으로 어제였죠?
10일 유천동 하바어린이집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관내 어린이집 6개소를 방문해 ‘유치(乳齒) 튼튼, 유아(乳兒) 건강의 날’을 운영한다고 밝혀 따뜻한 소식을 전해줬습니다.

네 ~ 이렇게 정부가 나서서 우리아이들의 건강을 챙겨주니 우리 부모님들이 얼마나 마음이 놓일까요

네 맞습니다.
이번 행사는 영․유아의 부러진 치아에 대해 사전에 대처하여 응급상황을 미연에 예방하고 이 닦기의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마련되었으며, 유아들의 흥미를 끌 수 있도록 역할극과 인형극을 통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구강교육을 실시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행사 시작에는 어린이들에게 친숙한 ‘헨젤과 그레텔’ 동화구연이 막을 올렸으며 어린이집 원장이 직접 참여해 극의 흥미를 더했습니다.

특히 이은권 중구청장과 정난호 복지정책과장은 ‘이에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 구분하기’라는 역할극에 직접 참여해 음식과 치아의 영향을 재미있게 알려줬습니다.

중구는 오늘 교육을 시작으로 다음달 8일까지 총 6회에 걸쳐 관내 어린이집을 방문해 민관 합의체와 연계해 영․유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게 됩니다.

역할극에 참여한 이은권 중구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아이들이 어려서부터 올바르게 치아를 관리할 수 있는 생활습관이 형성돼 모두 건강하게 자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앞으로도 21세기의 희망의 빛이 되어줄 우리 어린이들의 건강관리에 대전시 중구처럼 우리 정부가 힘을 썼으면 좋겠습니다.

전국에 우리 부모님들이 아마 우리 아이들의 치아걱정은 하고 있지만 현실은 하루하루 바쁘기 때문에 막상 신경을 못 쓰셨을것 같은데요, 오늘 김우중 아나운서가 치아를 건강하게 지킬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정보로 인해 우리 아이들 치아건강에 대해 더욱더 관심을 갖고 예방계획을 쉽게 세우실 수 있을 겁니다.

네 그렇습니다. 강제적으로 교육하기 보다는 칫솔질이 즐거운 놀이가 될 수 있도록 유도하여 부모와 아이 모두 행복한 치카푸카 - 이닦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제가 오늘 치아에 대한 소식은 준비한건 우리 아이들 건강도 중요하지만 잇몸이 좋지 않아 식사를 힘들게 잡수시고 틀니로 입 주위 모양이 부자연스럽거나 빠진 치아가 많아서 고생하신 우리 부모님들을 위해서 준비한겁니다.

네 우리 부모님들 오늘 전해드린 소식을 통해서 앞으로 항상 치아로 고생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김우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국민의힘 대전시당, 중기부 이전 철회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중기부 대전
허브봉사대, 지역기업 손잡고 김장 나
대전지방경찰청,‘임대주택’CPTED
대전경찰, 2020년도‘전문수사관 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