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9.29 화 17:15
> 뉴스 > 웰빙/건강
     
신종플루 최근 동향과 예방법
예방의 출발은 '손 씻기
2009년 09월 04일  17:51:20 김우중 info@gocj.net
[HBC 뉴스 / 김우중 기자] 신종플루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과 걱정이 커져가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보건복지부는 신종플루 바이러스가 변종 가능성이 있기는 하지만 현재까지 신종플루 감염환자 대비 사망자 비율은 0.7~1% 정도로 미약한 수준이어서 과도하게 걱정을 할 필요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사망사례가 발생하면서 급성 폐렴으로 발전해 치명적인 위험이 될 수도 있기 때문에, 평소 실생활에서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킬 필요가 있다고 합니다.

이에 대비해 신종플루에 대한 시민들의 인터뷰를 통해 예방법과 행동요령에 대해서 자세히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Q1.요새 신종플루가 사회 이슈가 되면서 많은 걱정을 불러 일으키잖아요.
신종플루 정확히 어떤 바이러스인가요 ?

A-신종플루는 바이러스가 변이를 일으켜 생긴 기존에 없던 새로운 바이러스입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사람들에게 감염을 일으키는 호흡기 질환의 원인인 대표 바이러스라고 합니다.

Q2. 신종플루는 호흡기관으로 옮겨진다고 하는데 어떻게 감염되는지 궁금해요.

A-감염된 사람이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입에서 배출되는 신종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가진 작은 물방울들이 보통 1~2미터 이내를 날아가서 직접 다른 사람의 손에 묻거나 호흡기, 눈을 통해서 감염됩니다.
또한 신종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묻은 물체의 표면에 다른 사람의 손이 닿고, 다시 손에 묻은 바이러스가 호흡기, 눈으로 들어가서 전파되기도 합니다.

Q3.언론에서 손만 잘 씻으면 예방할 수 있다고 하는데 얼마큼 예방이 되는지 궁금

A-손만 잘 씻는 것만으로도 70%는 예방할 수 있다고 합니다.
보건당국이 국민에게 당부하는 신종플루 예방의 가장 중요한 요령은 '손 씻기'인데요, 호흡기를 통해 감염되는 사례가 많은 만큼 손을 자주 씻고 손으로 눈, 코, 입을 만지는 것을 가급적 피해야 합니다.
외출해서 돌아왔을 때, 입. 코를 만진 후에도 손을 씻는 게 중요하다. 손은 손가락 사이 등 곳곳을 흐르는 물에 비누로 20초 이상 씻는 게 좋습니다.

Q4.신종인플루엔자에 대해 우리 국민들이 해야 할 행동요령에 대해 궁금해요.

A-1재채기나 기침을 할 경우에는 화장지로 입과 코를 가리고, 화장지를 버린 후 손을 깨끗하게 씻으십시오.
2손을 자주 씻고, 손으로 눈, 코, 입을 만지는 것을 피하십시오.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등이 있는 사람과는 접촉을 피하십시오.
3.급성호흡기 증상이 있다면 의료기관 방문 전 보건소로 전화해 전문가의 상담을 받도록 해야 합니다. 방문할 경우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또한사람이 많은 장소는 되도록 피해야 합니다.

Q 5.신종플루 예방주사는 언제 나오나요?

국내에서는 유행 시기 이전에 신속하고 안전하게 우선 접종자에 대해서 예방접종이 이루어지도록 현재 최선을 다하여 준비하고 있습니다. 신종플루 백신이 확보되면 11월 중순부터 접종을 시작할 것이라고 합니다. 백신물량이 부족하기 때문에 접종 우선순위를 두어 보건·의료인, 임신부, 영유아, 고령·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 학생 및 군인 등의 순으로 접종받게 된다고 합니다.

신종플루에 대한 시청자 여러분의 불안한 마음과 궁금증을 푸는데 조금 도움이되셨습니까? 신종플루의 전염속도는 빠르지만 사망률은 일반 독감에 비해 그다지 높지 않으므로 너무 불안해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오늘 방송을 통해 앞으로 손씻기를생활화하는 등 예방수칙을 잘 지키고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여 각종 전염병으로 부터 건강을 유지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관련기사
· 신종플루 국내 5번째 사망자 발생· 9월 첫째주 시티저널 주간뉴스
· 신종플루 국내 4번째 사망자 발생· 환절기 건강관리 요령
· 정부, 신종플루 "심각" 격상 검토· 대전시 신종플루 대응 미흡
김우중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 삼성 4구역 재개발 의혹·논란
올해 추석 대 보름 구름 사이로 모습
회전문 아니라는 허태정의 믿고 쓰는
민선7기 대전시 허태정 호 대전시민은
도마중학교, 전국 중·고등학교 사격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