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1.27 금 18:12
> 뉴스 > 정치/행정
     
허태정, 유성복합터미널 공영개발 방점 왜?
대전시장. 국회의원. 지방의원 공영개발 삼박자
2020년 10월 22일  16:52:35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대전시가 유성복합터미널 사업 개발을 이미 공영개발 방식으로 가닦을 잡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대전시는 유성복합터미널 사업 주체였던 KPIH사에 계약해지 통보이후 한달여 만에 개발방식을 공영개발로 결정한 것으로 확인 됐다. 대전시의 가장 큰 당면과제 중 하나인 유성복합터미널 개발 사업 방향이 이미 준비가 되어 있었다는 듯이 진행되고 있는 것.

허태정 대전시장은 22일 국정감사에서 유성복합터미널 사업을 공영개발을 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이날 이명수 의원의 유성복합터미널 개발과 관련 질문에 허 시장은 “여러 경로를 통해 사업타당성에 관한 민가사업자들의 의견 들었지만 참여의향이 없는 것으로 파단이 된다”며 “대전시는 최종발표를 앞두고 있지만 공영 개발에 방점을 두고 필요한 준비를 하고 도시개발 공사가 진행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명수 의원은 “(KPIH)측에서 재추진의사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시민 협조하에 방법론을 면밀히 검토 할 것”을 주문했다.

대전시는 사업무산 한달만에 사업방식을 민간사업에서 공영개발로 180도 바꾼 것이다. 네 번씩이나 무산된 유성복합터미널 개발 사업 방식을 시민들의 의견수렴등 절차를 생략하고 일사천리로 처리하고 있는 셈이다.

전날 대전시의회 오광영의원은 ‘유성복합터미널 어떻게 할 것인가?’에 대한 주제로 긴급토론회를 개최 했다.

오 의원은 “유성복합터미널 대전시가 개발해야 목소리 높다고 주장했다.

오 의원의 이 같은 주장의 근거로  토론회에 참석한 전문가 의견과“주민들을 상대로 개별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민·관 공동개발이나, 공영개발을 원하는 주민들이 압도적으로 많았다”고 밝혔다.

설문조사는 오 의원 자신의 SNS등에 의견을 묻는 글에 대한 댓글 등을 종합한 것으로 알려져 시민여론을 대변하기에는 부족해 보인다.

이날 토혼회에 조승래 의원이 참여해 공영개발에 힘을 실었다.

조의원은 지난 총선 공약으로 ‘유성복합터미널 정상 추진 및 명품화’를 내놨었지만 유성복한터미널 사업 무산이후 이렇다 할 입장을 밝힌바 없었다는 측면에서 본다면 이미 공영개발을 염두해 둔 것 아니야는 의구심이 고개를 든다.

허 시장의 이날 국감장에서의 발언은 네 번씩이나 좌초 경험을 갖고 있는 유성복합터미널 개발 방식을 시민의견 수렴등 공론화 과정 없이 이미 공영개발로 정해 놓았다는 추측이 가능하다.

이날 이명수의원이 질문과정에서 “시민 협조하에 방법론을 면밀히 검토 해달라”는 주문에 방점이 찍히는 대목이다.

허태정 대전시장과 같은 정당소속인 국회의원과 지방의원이 일제히 공영개발에 무게를 두고 있는 모습이 뒷맛이 개운치 않다.


 

     관련기사
· 대전시·도시공사 유성 복합 터미널 대신 아파트 계획· 대전시 유성 복합 터미널 공영 개발 공식 발표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팝 아트 오페라 안드로메다 갈라 콘서
4차 산업 시대 미래 선도 중기 전문
독이 든 성배된 청문 간담회 위원 너
KPIH 비공개 청문에서 터미널 면허
유성구, 2030 중장기 발전계획 연
정치/행정
독이 든 성배된 청문 간담회 위원 너
KPIH 비공개 청문에서 터미널 면허
대덕구의회,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
황운하, 국가핵심기술의 유출, 솜방망
이상민"추 장관 윤 총장 악취나는 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