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1.26 목 18:07
> 뉴스 > 정치/행정
     
[국감]황운하, 벤처 기업 수도권 쏠림 현상 문제 심각
2020년 10월 07일  14:44:16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지난 10년간 시도별 벤처 기업 인증의 서울, 경기 지역 비율은 한 번도 빠지지 않고, 5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대전 중구)이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총 벤처 기업 인증은 349,284건이고, 그 중 서울(79,782), 경기(106,563) 지역에만 186,345건으로 전체 인증의 54%에 달한다. 올해 6월 기준으로 총 인증은 37,523건이고, 그 중 서울(9,237), 경기(11,455)는 20,692건으로 여전히 전체 인증의 55%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가장 낮은 인증 비율은 세종과 제주로 지난 10년간 벤처 기업 인증 비율이 각 0.6 %를 넘은 적이 없었으며, 강원, 충북, 전북 지역도 모두 2% 정도에 그쳤다.

이는 매년 ‘지역 균형 발전’을 외치던 역대 정부의 슬로건을 무색하게 하고 있다.

황운하 의원은 “벤처 기업 수도권 쏠림 현상으로 청년 인재들이 수도권으로 몰리면서 지역 균형 발전의 악화가 더욱 우려 된다”며 “중기부는 균형 발전 정책을 지금보다 더 강도 높고 촘촘하게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시도별 주력 산업 특성에 적합한 벤처 인증 제도 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 발굴 유물 특별전 신비의 거울,
도로 위험 탐지 솔루션 프로젝트 영상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위해 대전보훈
대전시 숙의민주주의는 없다
북부 산림청 사회적 경제 분야 산림
정치/행정
대전시 숙의민주주의는 없다
중기부 대전 잔류 정세균-허태정 시각
대전 뉴딜로 먹거리 창출은 물론 지역
대전 의료원 AHP 연기 유불리 따질
대전서구의회 경제복지위원회5일차 행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