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1.26 목 18:07
> 뉴스 > 정치/행정
     
정부 추석방역 효과 ‘의문’
문진석 의원, 추석 기간 자동차 여행객 총량은 전년보다 늘어
2020년 10월 06일  11:28:02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올해 추석 연휴 기간 도로, 철도, 공항의 이용객은 작년에 비해 감소했지만, 정부의 추석특별방역대책이 효과가 있었는지는 의문이라는 의견이 제시됐다.

심지어 고속도로 통행량은 전년보다 소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더불어민주당 문진석 의원(충남 천안갑)이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도로공사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추석 연휴 기간 통행량 및 이용객은 항공(인천공항), 철도, 항공(국내공항), 고속도로 순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 이동이 가장 많은 도로가 영향이 가장 적게 나타났다. 일평균 고속도로 차량 통행량을 보면, 2018년 476만대, 2019년 508만대로 증가했으나, 2020년에는 438만대로 전년 대비 약 14% 감소했다.

특히 이번 추석 연휴기간이 6일로 지난해 5일에 비해 1일이 더 길었던 점을 감안하면 총량에선 지난해 2542만대보다 증가해 2648만대가 통행한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주로 국제선이 출항하는 인천국제공항은 코로나19 영향을 가장 크게 받았다. 추석연휴 간 이용객이 2018년 112만명(연휴6일간), 2019년 89만명(연휴5일간)이 이용했지만, 올해(연휴6일간)는 3만5천명에 불과했다. 일평균 이용객수로 환산하면, 2019년은 17만9천명, 2020년은 5천8백명으로 전년대비 약 97% 감소했다.

하지만 국내 공항 이용객은 2018년 115만명, 2019년 102만명, 2020년 104만명으로, 일평균 이용객수는 2018년 19만2천명, 2019년 20만5천명, 2020년 17만4천명이다. 올해는 전년대비 약 1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철도도 통로측 좌석과 입석을 제한한 특별방역대책 효과가 크게 나타났다. 추석 연휴간 일평균 이용객수는 2018년 50만8천명, 2019년 51만6천명으로 나타났으나, 올해는 20만5천명으로 전년대비 약 60% 감소했다.

문진석 의원은 “국제선 수요가 감소한 인천공항과 기차표 발매를 제한한 철도는 특별방역대책효과를 판단하기 쉽지 않다.”며 “다만, 고속도로 통행량과 국내 항공 이용객 현황을 보면, 추석 연휴 간 약 14~15% 내외의 감소가 있었던 것으로 나타난다.”고 말했다.

문 의원은 “추석특별방역기간은 추석연휴가 아니라, 한글날 다음날인 11일까지”라며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해 방역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잘 지켜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 발굴 유물 특별전 신비의 거울,
도로 위험 탐지 솔루션 프로젝트 영상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위해 대전보훈
대전시 숙의민주주의는 없다
북부 산림청 사회적 경제 분야 산림
정치/행정
대전시 숙의민주주의는 없다
중기부 대전 잔류 정세균-허태정 시각
대전 뉴딜로 먹거리 창출은 물론 지역
대전 의료원 AHP 연기 유불리 따질
대전서구의회 경제복지위원회5일차 행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