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 수 18:48
처음으로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뉴스 > 충남
     
충남 첫 공공산후조리원 홍성에 조성
홍성의료원 산후조리원 활용 설치…“산후 돌봄 사각 해소 기대”
2020년 07월 23일  04:51:18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충남도가 도내 첫 공공산후조리원 문을 내년 말 홍성에서 연다.

양승조 지사는 22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정례 기자회견을 열고 충남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및 지원 계획을 밝혔다.

민선7기 도지사 공약사항인 공공산후조리원은 열악한 출산 환경 개선과 산후 돌봄 사각지대 해소, 출산 장려 환경 조성 등을 위해 설립을 추진해왔다.

도는 산후조리원이 없는 도내 10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난 4월 공모를 실시, 홍성을 충남 첫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대상으로 선정했다.

내년 12월 개원을 목표로 잡은 공공산후조리원은 홍성의료원 내 기존 산후조리원을 리모델링해 설치한다.

새롭게 추진하는 공공산흐조리원은 580㎡에 산모실 10실 규모로, 의사 2명과 간호사 5명 등 총 12명의 인력을 투입한다.

건축비 8억 원과 연간 운영비 6억 원은 홍성군과 절반씩 부담키로 했다. 도는 다음 달 홍성군, 홍성의료원 등과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운영협의회를 구성할 예정이며, 오는 10월까지 산후조리원 설립 방침을 세우고, 설립·운영 조례를 제정한다.

이 공공산후조리원이 문을 열면 △양질의 모자 보건 서비스 제공 △산모 중심 서비스 제공 △취약계층·다자녀 이용료 감면을 통한 경제적 부담 완화 △임산부 불편 해소 등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도는 기대하고 있다.

또 내년 12월 개원 이후에는 두 번째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추진에 나선다. 양 지사는 “저출산 극복은 대한민국의 가장 큰 시대적 과제이며, 민선7기 충남도정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충남을 만들겠다는 소명과 함께 출발했다”라며 “이번 공공산후조리원 설립은 저출산 극복을 선도하는 충남의 또 다른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충남연구원, 코로나19로 8개월간 서
대전학생교육문화원, 학교 독서교육에
코로나도 막을 수 없는 과학체험 프로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가족, 문화
개방형 직위 조달품질원장 공개 모집
충남
청시탐탐, 청소년 시민으로 성장하다
태조산청소년수련관, 청소년 비대면 해
일곱 번째 열리는 청소년 댄싱Y
아산서 청년 힐링페스티벌 열린다.
청소년 동아리 감성 버스킹 열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