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2.2 수 18:48
> 뉴스 > 정치/행정
     
충남도의회, 코로나이후 맞춤 정책 수립 주문
복지환경위 신설 후 첫 회의…기후환경국·보건환경연구원 주요업무보고 청취
2020년 07월 16일  20:18:10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제11대 충남도의회 후반기에 신설된 복지환경위원회(위원장 오인환)가 16일 첫 회의를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복환위는 이날 기후환경국·보건환경연구원 소관 올해 주요업무 추진상황 보고를 청취한 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춘 다양한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오인환 위원장(논산1·더불어민주당)은 “전례없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연초에 세웠던 업무 계획을 모두 달성할 수 있을지 우려된다”며 “진행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대응해 도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요청했다.

황영란 부위원장(비례·더불어민주당)은 “도민 모두가 환경교육을 받을 수 있는 여건 마련이 필요하다”며 “일회용품을 많이 사용하는 청소년층이 효과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동일 위원(공주1·더불어민주당)은 “생활쓰레기 재활용률이 52%로 집계됐는데 명확한 통계 경로를 파악해야 한다”며 “중소도시 재활용률이 떨어지고 자원순환센터에 재활용 자원이 들어와도 그 중 재활용률이 약 30%에 불과한 만큼 자원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김한태 위원(보령1·더불어민주당)은 “도내 군 비행장과 사격장 주변 주민들이 소음피해를 입고 있으니 군소음법 관련 소음방지 및 피해보상 대책을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며 “보령을 비롯한 도내 화력발전소 주변 주민의 건강관리에 대한 대책도 신속히 마련해 달라”고 촉구했다.

여운영 위원(아산2·더불어민주당)은 “현재 진행중은 상수도 보급률을 높이는 것도 중요하지만 노관 교체를 통해 누수율을 줄이는 것이 가장 우선시 돼야 한다”며 “현재 충남의 누수율(15.3%)을 전국 평군(10.5%) 이하로 낮출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요구했다.

한영신 위원(천안2·더불어민주당)은 “코로나19 여파로 도민들이 비대면 사회 활동을 추구하다보니 일회용품 사용이 증가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일회용품 사용근절정책도 물론 중요하지만 1회용품 재활용 될 수 있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홍기후 위원(당진1·더불어민주당)은 “도내 삽교, 석문, 대호호 등 방조제가 농·공업용수로 사용되고 있으나 수질 오염과 악화로 수생태계가 파괴돼 있다”며 “방조제 주변에서 장어 등 회귀성 어종의 치어방류사업을 하는 어민들이 높은 폐사율로 어려움을 겪는 만큼 농어촌공사 등 관련 기관과 협업을 통한 개선 대책을 제시해 달라”고 말했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충남연구원, 코로나19로 8개월간 서
대전학생교육문화원, 학교 독서교육에
코로나도 막을 수 없는 과학체험 프로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가족, 문화
개방형 직위 조달품질원장 공개 모집
정치/행정
대전 중부 소방서 신설로 불이익·소방
대전 정치권, 중기부 이전 철회 위해
경찰인가? 국회의원인가? 황운하 당선
국민의힘 장동혁 위원장 민주당 천막농
음주 회식 논란에 저녁 식사겸 간담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