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3.28 토 21:02
처음으로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뉴스 > 충남 > 천안시 | 행정
     
천안시, 투명한 업무처리 위한 ‘청렴식권제’ 도입
사업 추진 관계자와의 업무처리 중 부정청탁 등 방지 및 투명한 공직사회 분위기 조성 기대
2020년 02월 17일  20:20:58 김일식 기자 news@gocj.net
   
▲ 천안시청

[ 시티저널 김일식 기자 ] 천안시가 시민과의 소통 활성화를 도모하고 공개적이고 투명한 업무 처리 정착과 청렴한 공직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청렴식권제’를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청렴식권제는 사업 추진 관계자와 업무처리가 길어져 점심시간까지 이어질 경우 감사관에서 미리 배부한 식권으로 시청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제도이다.

사업추진 관계자는 시와 계약을 맺었거나 맺을 예정인 공사·용역·물품업체 관계자, 보조금 보조사업자, 시가 주관하는 회의·간담회·행사 관계자, 지방자치단체 업무추진비 집행에 관한 규칙에서 규정하고 있는 사업 추진 관계자가 해당된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공무원이 업무처리 과정에서 사업추진 관계자와의 불가피한 동행식사 때문에 발생할 수 있는 부정청탁이나 향응, 접대 같은 부패요인을 사전에 막기 위해 청렴식권을 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청렴식권은 사업을 추진하고 있거나 추진했던 사람과 사전계획 없이 점심식사를 동행해야 하거나 사전 회의 개최 계획이 없었지만 시책사업 관련 업무협의 등을 하며 점심식사를 함께해야 하는 경우 등에 사용할 수 있다.

다만, 다수가 참석하는 사전 계획된 행사나 회의의 경우 부서별 시책업무추진비로 집행할 수 있으며, 사업추진과 관련 없는 일반민원의 경우에는 청렴식권 사용이 제한된다.

시는 청렴식권제로 직원들이 사업추진 관계자의 식사요구를 당당히 거절할 수 있고, 오히려 공무원이 식사를 대접할 수 있어 공정한 일처리가 가능, 소박하고 투명한 식사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청렴식권제는 공무원들의 공정하고 청렴한 업무처리에 일조하며 사업추진 관계자들도 공무원들에게 식사를 대접해야 한다는 심적 부담감을 줄여주는 좋은 제도”라며 “빠른 시일 내에 정착시켜 천안시의 청렴문화가 뿌리 내릴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청렴한 공직 문화 정립을 위해, 전직원 청렴교육, 청렴마일리지 제도, 공직비리 익명신고 시스템, 공직감찰 강화, 신규자·사무관 등 임용 시 청렴서약 결의 등 다양한 청렴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홍영표 전 대표 "장철민 후보는요"
박범계 후보 "주민자치회법 입법 환영
대전 제21대 총선 후보자 28명 등
이은권, 노후 주민센터 건립 지원 하
대전 중구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
충남
천안시, 경유차 환경개선부담금 납부
천안시, 15일간 강력한 사회적 거리
천안시 시내버스, 4월 5일까지 감회
천안시, 코로나19로부터 잠시 멈추어
[인사] 산림청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