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2.28 금 00:07
처음으로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뉴스 > 충남 > 천안시 | 경제
     
천안시, 올해 117억 투입해 3500명 노인일자리 창출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등 다양한 사업 추진해 어르신 노후 생활보장
2020년 01월 28일  13:52:12 김일식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김일식 기자 ] 천안시가 올해 117억의 예산을 투입해 3500여명 노인을 위한 61개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지난해보다 34억 원 늘어난 예산을 투입하고 사업 참여 인원을 500여명 늘려 노인의 참여 기회를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은 천안시시니어클럽, 사단법인 대한노인회천안시지회, 천안시노인종합복지관, 아우내은빛복지관, 쌍용종합사회복지관, 백석대학교 부설백석실버타운 등 천안시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6곳과 함께 운영된다.

사업을 유형별로 보면 공익활동 2620명, 사회서비스형 270명, 시장형사업 259명, 인력파견형 187명 등으로 나뉜다.

공익활동 분야는 노인이 노인을 돌보는 노노케어(老老care), 취약계층 지원, 공공시설봉사, 경륜전수 자원봉사 등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한 일자리를 공급한다.

노인의 경력과 활동역량을 활용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서비스형은 아동·청소년 서비스 지원, 노인 서비스 지원, 상담 및 컨설팅 지원 등을 맡는다.

두 사업 중 올해는 돌봄이 필요한 고령·독거노인에게 맞춤형 돌봄을 제공하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지원사업(71명)과 보육시설 지원(122명), 방과후 지역아동센터 지원(57명)이 추가됐다.

시장형 일자리의 경우에는 공동작업장과 매장운영, 카페운영, 아파트택배, 영농사업단, 농특산물판매센터 등에서 활동하게 된다.

민간업체 취업알선형은 지난해보다 확대 운영된다. 수요처의 요구에 따른 일정교육을 수료하거나, 업무능력 있는 노인을 해당 수요처로 연계해 노인의 고용확대 및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게 될 전망이다.

김광섭 노인장애인과장은 “공공 노인일자리 중 2016년부터 꾸준히 진행된 공원시설 관리사업의 경우 노인들이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고 시민의 휴식과 정서 함양에 기여하는 성공적인 사례를 만들어냈다”며 “올해도 천안시와 수행기관이 노인들의 경륜을 활용한 사회참여 및 소득 활동 기회를 제공해 노인 노후생활 보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김소연 예비후보 “주민자치회 전환 즉
이은권-김두환 선거 앞두고 쌍방 고발
미통당 대전시당 재보궐 선거 후보 선
대전교육청, 학교공사현장도 '코로나1
대전교육청, 기록물 임의 폐기 원천
충남
천안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실효
천안시, 2020년 살림살이 운영방식
천안시, 불법촬영카메라 탐지장비 무상
천안시, 남산지구 천안고가하부 복합문
천안시, 2020년 생태계보전협력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