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9.9.20 금 18:22
> 뉴스 > 스포츠/레저 > 스포츠일반
     
대한장애인탁구협회, 감독·코치 선발 의혹
직접적인 이해관계 위원들 심의·의결에 참가...규정 어겨 주장
2019년 03월 02일  13:48:00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대한장애인탁구협회 감독 및 코치 선발을 놓고 부적절한 행위가 벌어졌다는 의혹과 함께 내홍을 격고 있다.

협회의 감독과 코치의 임기는 1년으로 임기만료 된 감독1명과 코치4명에 대한 선발을 놓고 이미 내정된 감독과 코치 2명이 부적절한 가운데 선발 됐다는 것.

협회 관계자에 따르면 소위원회의 위원은 5명으로 이날 심의․의결에 참여한 위원은 1명의 위원이 불참, 4명의 위원들이 심의․의결을 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전문체육위원회 운영규정 제16조는 ‘위원은 본인, 또는 본인과 직접적인 이해관계가 있거나 공정을 기할 수 없는 뚜렷한 사유가 있는 경우 위원회의 심의․의결에 참여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으나 이를 어기고 감독과 해당 코치2명은 같은 지역에서 함께 활동하고 있는 위원들이 참여 심의․의결을 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협회 안팎에서는 이번에 내정된 감독은 2016년 리우올림픽 D-3일을 남겨놓고 사표를 낸 전례가 있는 데도 불구하고 또다시 심의·의결한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을 하고 있다.

특히, 같은 지역에서 함께 활동하고 있어 이는 운영규정 제16조를 위반한 ‘이해관계가 있을 만하고 공정을 기할 수 없다’며 반발을 하고 있어 상급기관에서 이를 바로잡아야 한다고 반발하고 있다.

한편, 이와 관련 대한장애인체육회 훈련부와 문체부 장애인체육과에서도 사태파악에 나설 것으로 보여진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태풍 타파 많은 비와 강풍 동반 한반
지난 해 단기 소득 임산물 생산액 3
나태주 시인 초청 문학 콘서트 열려
제19기 민주평통 유성구협의회 홍순영
전문가와 함께하는 문화 유산 답사 실
스포츠/레져
충남고등학교, 제15회 대전교육감배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 전국
평화컵 국제 유소년 축구 대회 선수단
천안시, 2019년 오룡기 전국중등축
한밭 수목원에 어린이 무료 물 놀이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