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9.10.15 화 17:47
> 뉴스 > 문화/연예 > 생활
     
대전·세종·충남 다음 주 비 내린 후 추워져
대전 기상청 12월 2~4일 강수 전망…다음 주말까지 추위 이어질 전망
2018년 11월 30일  17:20:32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세종·충남 지역에 일요일 밤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하고, 이 비가 그친 후에는 추워질 것으로 전망됐다.

30일 대전 지방 기상청은 다음 달 2일 오후 서쪽에서 기압골이 우리나라로 접근하면서 충남 서해안부터 차차 흐려져 이날 밤부터 비가 오겠다고 밝혔다.

이후 기압골이 동해상으로 빠져나가는 다음 달 4일 오전까지 비가 이어지다 충남 서해안을 시작으로 점차 비가 그치겠다고 덧붙여 설명했다.

대전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비는 기압골 전면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비 구름대의 이동이 다소 느려 강수 기간이 길어져 대전·세종·충남에는 10~40mm의 비가 예상되고 있다.

특히 비가 그치는 다음 달 4일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점차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함에 따라 5일부터는 대전·세종·충남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낮 최고 기온 역시 6℃ 안팎을 보이면서 추워지겠다.

다음 달 7일부터는 북서쪽 한기가 강하게 남하하면서 주말까지도 평년보다 2~4℃ 가량 낮아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 낮 최고 기온이 2℃ 안팎에 머물겠다.

또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 온도가 낮아져 건강 관리에 각별한 유의를 당부했다.

이와 함께 대전 기상청은 다음 달 7일부터 8일까지 서해상에서 눈 구름대가 발달해 유입되면서 충남 서해안을 중심으로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시립미술관 몰입형 아트 전시 개최
수돗물 원수부터 수도꼭지까지 관리에
대전대덕소방서, 초고층건축물 재난대응
전 대전시의원 수상한 억대 연봉 공기
'흔들리는 야권' 정계개편 가능성 높
문화/연예
대전시립미술관 몰입형 아트 전시 개최
2019 먼저가슈 그림 그리기·글짓기
사진가 고훈철 AMICO MIO 사진
왕릉 나무와 생활 관련 이야기 엮은
대전 무형 문화재와 시민 토크 콘서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