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9.22 토 10:40
> 뉴스 > 사회
     
“안희정에 성폭행” 또 다른 주장 나와
더 좋은 민주주의 연구소 직원 '대선 경선 직전까지 1년 이상 성추행과 성폭행 당해' 주장
2018년 03월 07일  21:00:28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 지난 5일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사실을 폭로했던 JTBC가 7일 또 다른 피해자가 있다고 방송에서 밝혔다.

안 전지사의 또 다른 피해자는 그가 서울에 사무실을 둔 더 좋은 민주주의 연구소 직원이다.

그녀는 안 전지사가 2015년 10월부터 예산의 식당 주차장을 비롯 서교동 연구소 인근 식당 그리고 2016년 5월 홍성의 공원, 7월엔 논산의 종교시설에서 성추행을 했다고 주장했다.

그녀는 이어 안 전지사가 2016년 8월 서울 서초호텔, 12월 서울 중구호텔 그리고 대통령 후보 경선에 나섰던 2017년 1월 18일 토론회가 있던 날 여의도 호텔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그녀는 안 전 지사가 새벽에 전화를 걸어 ‘여의도 한 호텔로 와 달라’고 했고 호텔방에 들어서자마자 성폭행을 당했다는 것.

그녀는 앞서 성폭행 폭로를 했던 김지은씨처럼 “안지사가 절대적 지위에 있어 와 달라는 요구를 거부할 수 없었다”고 토로했다.

한편 그녀가 일하던 더좋은 민주주의 연구소는 2008년 설립되어 안 전지사의 대권 정책 등을 만드는 싱크탱크 역할을 해왔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지역 여야, 추석 앞 민심잡기 총
'검찰, 야당 의원실 압수수색' 추석
날씨 좋은 추석 고향가는 길 23일이
어린이 통학버스 하차확인장치 설치 의
천안시, ‘천안삼거리공원’ 설계 공모
사회
날씨 좋은 추석 고향가는 길 23일이
대전북부소방서, 고향집에 "안전" 선
"감정노동자의 눈물 함께 닦아요"
대전남부소방서, 추석명절 고향집 주택
대전북부소방서, 한전원자력연료 합동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