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7.16 월 18:36
> 뉴스 > 정보과학
     
'프리지어'로 결혼식 부케 만들어
충남도 농업기술원 품종현장평가회 개최, 우수선발 2계통 품종등록 예정
2018년 02월 12일  17:35:30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 충남도 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는 12일 재배농가, 소비자, 화훼종묘업체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프리지어’ 우수계통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그동안 개발된 프리지어 국내 재배 및 도입품종과 화훼 연구소에서 새롭게 개발중인 다양한 꽃색의 향기로운 프리지어 우수계통 25종이 소개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에 등록될 계통들은 지난 7일 농촌진흥청에서 화훼연구소, 원예특작과학원, 전북농업기술원과 합동으로 품평회를 개최하여 1차 평가를 받는 후 2차 평가를 받는 것이다.

충남 F-2호는 흰색바탕에 보라색이 은은한 겹꽃 형태의 조생종으로 프리지어 고유의 향기도 있어 결혼식 등에 많이 사용되는 백색 부케용으로 대체가 가능하다.

충남 F-3호(사진)는 붉은 색의 겹꽃 형태의 중만생종으로 도입종의‘카시스’나‘레드벨’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계통으로 기대된다.

충남 프리지어 육종은 2010년 유전자원을 수집해 이듬해부터 인공교배를 시작해 3년간의 선발과정을 통해 17년에 ‘골드문‘ 1품종을 등록하여 국립종자원에 보호출원중이다.

충남지역 프리지어 재배면적은 10.9ha로 전국 1위(27.2%)를 차지하고 있으며, 양재동화훼공판장 기준 출하량의 60%를 차지하는 등 전국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주산지이며 2017년에는 32만본의 프리지어가 일본에 수출됐다.

도 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 최원춘 연구사는 “현재 프리지어 우리품종 보급률은 60.4%로 국내 화훼작목중 가장 높은 편으로 소비자의 새로운 수요를 위한 다양한 종류의 품종개발이 필요하다‘면서 “이번에 평가회를 통하여 선발된 계통은 농가에 조기보급하여 2020년까지 품종보급률을 80%로 높여 품종자급을 이룰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 소방 내년 말까지 화재 안전 특
이은권 "내년도 최저임금 전면 재검토
대전 출신 국회 상임위원장 전무
대전시의회 상임위 집행부 견제감시 시
"대전 중구의회 파행 장기화 의장 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