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2.19 월 19:22
> 뉴스 > 정치/행정
     
양승조, '민생탐방' 금산을 가다
금산인사들과 조찬과 오찬 함께하며 민생청취...인삼시장서 재래시장 활성화 논의
2018년 02월 12일  17:18:14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양승조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이 12일 금산에서 민생탐방 중 시민들과 오찬을 함께 하며 민원을 청취하고 있다.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 충남도지사 출마선언후 지난달 22일부터 충남 민생탐방을 시작한 양승조 의원이 12일 금산에서 인삼시장과 추부면 깻잎 가공시설 등을 둘러보며 지역민들의 민원을 청취했다.

이른 아침부터 시작된 금산군 조찬 자리에는 길오환 전 금산수삼센터 대표이사, 정승철 금산국제인삼시장조합 조합장, 안창기 안중근의사 정신문화재단 총재, 안기전 전 금산육상연맹 회장, 태영철 대안교육연대 대표 등이 함께 했다.

이 자리에서 한 주민은 “과거 금산군은 전국에서 군세가 가장 큰 지역 중 하나였는데 지금은 충남도에서도 가장 약한 지역이 돼버렸다”라며 “힘 있고 역량 있는 도지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대안학교 확대 및 금산인삼지원단 설치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기도 했다.

이에 양 의원은 “젊은 금산, 힘 있는 금산을 만들기 위해서는 경험과 역량이 있는 도백이 필요하다”며 “그동안 쌓아온 정치적 역량을 활용해 금산군이 과거의 영광을 되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찬일정을 마친 양승조 의원은 금산인삼시장을 찾아 서정삼 농촌중심지활성화 추진위원장, 문정우 금산군수 후보자 및 상인 10여명과 재래시장 활성화 대책을 논의했다.

서 위원장은 “금산군이 충남도 정책에서 많이 소외돼있음을 느낀다”며 “16년째 공사 중인 안영리간 4차선 도로를 보면 금산 군민들을 무시한다는 느낌마저 든다”고 말했다. 더불어 “현재 금산군을 대전시로 편입시켜달라는 도민들도 상당수 있는 만큼 양 의원님께서 금산 민심을 잘 살펴 달라”고 조언했다.

이에 양 의원은 “금산 군민들이 느끼는 소외감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향후 금산인삼시장 현대화 작업을 비롯해 안영리간 4차선 도로 조기개통, 금산관광산업 육성 등 추후 대책을 약속했다.

이어 금산 군민들과의 오찬을 마친 뒤 금산 중도리 수삼센터에 방문, 국제인삼시장 종사자들과의 간담회, 추부면 깻잎 가공시설 방문, 평촌마을 막걸리 토크를 끝으로 금산 민생탐방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양승조, ‘국방수도 계룡’, ‘예학의
대전마케팅公 독일서 3자 업무 협약
창업을 꿈꾸는 대학생, 소방안전교육
대전교육청, 학교폭력 예방 합동 토론
대전교육청, 일반직공무원 인사 쇄신
정치/행정
양승조, ‘국방수도 계룡’, ‘예학의
민주당 대전시당, 지방선거기획단 구성
복기왕, 충남체육 비전 공감대 마련
지방 선거 앞둔 설 민심 분석 삼당삼
세종시교육청, 정규직 전환 직종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서구 계룡로 624 동아빌딩605호(용문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