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10.19 금 18:12
> 뉴스 > 정치/행정
     
빈손으로 왔다 가는 당정 예산 정책 협의회
8일 대전시청서 열려…취임 100일 선물 기대감 나타내
2018년 10월 08일  15:09:24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8일 대전시청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과 대전시의 예산 정책 협의회는 시의 11개 지역 현안 과 6개 법률 제·개정 등이 건의됐다. 그러나 기대했던 선물은 없어 빈손으로 왔다 빈손으로 가는 협의회라는 지적이다.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더불어 민주당과 대전시의 당정 예산 정책 협의회의 성과물이 없어 빈손으로 왔다 빈손으로 간다는 지적이다.

8일 대전시청에서는 지역 현안과 국비 사업 건의를 위한 민주당과 대전시의 예산 정책 협의회가 열렸다.

협의회에서 이해찬 당 대표는 모두 발언으로 "대전은 전국 최고 과학 도시로 대덕 밸리도 있고, 출연연도 많다. 대전이 4차 산업 혁명 선도 도시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대전시 예산이 많은데 최대한 이번 정기 국회에서 반영하고, 이번에 반영되지 않은 것들은 내년 예산 편성할 때 반영해 집권 여당의 책임을 다해가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은 45년 역사를 가진 과학 특구다. 연구 개발 중심 과학 특구 위상을 다해 왔고, 4차 산업 혁명 시기 지역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국가적 차원 관심과 노력이 필요한 시기다. 이 부분에서 이 대표를 비롯한 당에서 많은 도움을 달라"면서 "대표 연설에서 이 대표가 국가 발전 위한 공공 기관 이전 기회를 대전도 받을 수 있도록 부탁한다. 지역인재 채용과 관련, 공공 기관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당 차원의 배려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특히 "오늘이 취임 100일이다. 대전시민은 이 대표와 당에서 많은 선물을 줄 것이라 기대할 것이다. 오늘 좋은 결과를 기대한다"고 기대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그러나 이런 허 시장의 기대감과는 다르게 민주당의 선물은 없었다. 단 대전시의 11개 건의 사항만 받았을 뿐이다.

협의회에서 시는 라온 바이오 융합 의학 연구원 서립, 대전 의료원 설립, 대전 도시철도 2호선 건설, 국제 과학 비즈니스 벨트 조성, 국립 철도 박물관 유치를 지역 현안으로 건의했다.

또 국비 건의로는 혁신 창업 대전 스타트 업 파크 조성, 원도심 소상공인 상생 기반 시설 조성, 효 문화 뿌리 마을 조성, 외삼-유성 복합 터미널 BRT 연결 도소 건설, 노후 공단 주차 환경 개선, 수상 해양 복합 시뮬레이션 촬영장 조성 등이 포함됐다.

이와 함께 법률 제·개정과 제도 개선 등이 필요한 수도권 소재 공공 기관 이전, 지역 인재 채용 역차별 개선, 원자력 시설 주변 지역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 국가 혁신 성장 기반 조성 대덕 특구 리노베이션, 도시 재생 뉴딜 공모 사업 개선, 민간 지식 산업 센터 특화 단지 조성 등이 건의되기도 했다.

시의 건의 사항을 살펴 보면 케케 묵은 지역 현안들이 계속 예산 정책 협의회에 포함되는 것은 여야를 떠나 당에서 차지하는 대전이라는 지역의 정치력을 가늠할 수 있다는 분석이다.

국제 과학 비즈니스 벨트의 경우 민선 4기 때부터 여야를 막론하고 예산 정책 협의회에 건의돼 온 단골 메뉴다.

무엇을 해 주겠다는 것이 없는 정당과 건의만 하는 지방 자치 단체와의 예산 정책 협의회가 실효성을 얻을 수 있도록 개선이 필요한 시점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이정애 무용단 창작 공연 소동의 성
월평 공원 반대 측과 타협점 못 찾아
관저 다목적 체육관서 큰 불 부상자
김병준 "보수정치인 네트워크 강화"
산림 교육 프로그램 인증 신청 접수
정치/행정
월평 공원 반대 측과 타협점 못 찾아
김병준 "보수정치인 네트워크 강화"
국민건강보험공단 국고미지급금 10년간
"청주공항 중부권 관문공항으로 활성화
터널내 KBS DMB 수신 불량률 8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