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10.19 금 18:12
> 뉴스 > 사회
     
출소 1주일만에 레일 체결 장치 6.7톤 훔쳤다 덜미
철도 경찰대 2개월 추적 끝…고물상 주인도 장물 취득 혐의
2018년 08월 08일  17:34:35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국토교통부 철도 특별 사법 경찰대가 세종시 매포역에서 레일 체결 장치로 사용하고 처분을 위해 적재해 놓은 철도 부설용 강판 베이스 플레이트 약 6700kg을 수차례에 걸쳐 절취한 A 씨를 검거해 구속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철도 경찰대에 따르면 A 씨는 절도죄로 1년 만기 복역 출소 후 1주일 만에 채권자의 빚 독촉과 범죄 유혹에 빠져 매포역 야적장에 보관 중인 베이스 플레이트를 자신의 소유 1톤 화물차를 이용해 5회에 걸쳐 지속적으로 절취함 혐의다.

철도 경찰대는 대전시 경계선 도로에 설치된 방범용 CCTV를 정밀 분석 피의자 차량을 특정하고, 약 2개월의 추적 수사 끝에 A씨를 검거했다.

A 씨는 이를 고물상에 팔아 175만원의 부당 이득을 취했고, 장물 여부를 확인할 의무가 있음에도 이를 확인하지 않고 구매한 고물상 주인 B 씨는 업무상 과실 장물 취득죄로 함께 검거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이정애 무용단 창작 공연 소동의 성
월평 공원 반대 측과 타협점 못 찾아
관저 다목적 체육관서 큰 불 부상자
김병준 "보수정치인 네트워크 강화"
산림 교육 프로그램 인증 신청 접수
사회
관저 다목적 체육관서 큰 불 부상자
산림 교육 프로그램 인증 신청 접수
대전서부소방서 여성소방공무원과의 간담
대규모 점포 등서 민방위 경보 체계
대전 청소년 교류단 中 심양 방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