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12.18 화 17:38
> 뉴스 > 정치/행정
     
옛 충남도청 문화 예술·과학·창업 복합 공간 조성
박성효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 더해…대전시 산하 일부 실·국 이전도
2018년 05월 15일  13:57:06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자유한국당 박성효 대전시장 후보가 수년째 지지부진하고 있는 옛 충남도청 활용 방안과 관련 현 대전시 추진 방안에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을 더한 문화 예술·과학·창업 복합 공간으로 조성을 약속했다.

박 후보는 "권선택 전 대전시장의 한국 예술 종합 학교 유치 공약이 2016년 포기로 결론나며, 옛 충남도청 활용이 지체되고, 주변 상권은 그만큼 악화돼 있다"며 "이제 더 이상 오락가락 할 시간적 여유가 없다. 당선되면 빠른 시일 내에 활용 방안을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 대전시가 진행 중인 D메이커 창업 플랫폼과 함께 디지털 헤리티지(Digital Heritage) 박물관을 건립, 두 축을 중심으로 옛 충남도청 활용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구상이다.

우선 D메이커 창업 플랫폼은 청년 창업 중심 공간 활용 방안으로 대전시는 최근 첫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부의 메이커 스페이스 구축 사업 공모에 신청해 국비 확보를 도모하기로 했다.

또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은 실질적 문화 유적 없이 3D·4D·홀로그램·가상 현실(VR)·증강 현실(AR) 등 첨단 문화 기술과 문화 예술 콘텐츠를 결합한 새로운 전시 기법으로 구성하는 박물관이다.

옛 충남도청은 이런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으로, 역사성과 상징성을 갖는 장소로 충분하다는 분석이다.

D메이커 창업 플랫폼과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은 과학 기술, 청년, 문화 예술 등의 부문에서 상호 교류하며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박 후보는 여기에 대전시 건설 관리 본부 등 대전시 산하 일부 실·국을 이전, 옛 충남도청 주변 상권 활성화에 일조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지방선거 금품요구 전문학-변재형 '엇
"계룡시는 병원세탁공장 관련 의혹 밝
맥스 핀커스 붉은 잉크 사진전 열려
재산 6860만원·월 소득 184만원
'거수기' 우려 못 떨쳐낸 대전시의회
정치/행정
"계룡시는 병원세탁공장 관련 의혹 밝
'거수기' 우려 못 떨쳐낸 대전시의회
대전시의회 손희역 우수의원 '트리플
대전시 정재용 과장, 노조가 뽑은 베
코레일 "서대전역 운행 KTX 감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