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11.21 수 17:39
> 뉴스 > 보도자료 > 성명/논평
     
[논평]“지방선거 적폐올림픽, 지난 대회 금메달은 자유한국당 이번 대회 금메달은 더불어민주당인가”
2018년 04월 24일  18:27:36 바른미래당 대전시당 news@gocj.net

[ 바른미래당 대전시당 ]하루가 다르게 추문이 밝혀지고 있는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적폐 경쟁이 가관이다. 민주당 권선택 시장이 불법 정치자금 문제로 시장직을 상실하더니, 이번에는 민주당 대전시당 차원에서 다수의 사람들이 관련된 불법 정치자금 혐의가 보도됐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현역 의원까지 연루됐으며 최대 10명이상이 처벌을 받을 수 있다는 내용이다.

이게 적폐를 청산하겠다는 민주당의 진면목인가? 적폐를 뿌리 채 뽑겠다는 민주당이 저지르지 않은 적폐가 무엇인지 눈을 씻고 찾아보려야 찾을 수가 없다. 성폭력, 금품수수, 대가성 인사청탁, 불법정치자금, 폭행, 피감기관 갑질, 댓글 여론조작까지 명실상부한 적폐올림픽 금메달감이다.

자유한국당 역시 마찬가지다. 지난 적폐올림픽 우승자답게 6대 지방선거 대전지역 공천 과정 중 돈을 냈다가 뜻한대로 되지 않자 돌려받았다는 녹음파일이 나타났다.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옛 말이 된 줄 알았던 ‘공천장사’가 아직도 한국당 내에서 벌어지고 있다는 얘기다. 과연 원조 적폐라 말하지 않을 수 없다.

지방 선거는 적폐1등이 누군지 가리는 자리가 아니다. 그러나 거대 양당의 기득권 정치구도가 계속 된다면, 양당의 적폐올림픽 1등 경쟁도 계속 될 수밖에 없다.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더 이상 대한민국 정치를 망가뜨리도록 놔둬서는 안 된다. 바른미래당이 이번 지방선거에서 양 당의 적폐올림픽을 폐지시킬 것을 약속드린다.
2018. 4. 24.

바른미래당 부대변인 이재환

바른미래당 대전시당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시 제22회 소비자의 날 행사
시내 버스 이용 활성화 골든 벨 버스
베이스볼 드림 파크 부지 내년 3월
민주당 지방선거 금품요구 때늦은 사과
내년 마을 기업 지원 기관 모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