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7.20 금 18:02
> 뉴스 > 정치/행정
     
바른미래당, 진실은 선동당하지 않는다. 여론조작 규명할 것
2018년 04월 17일  16:40:32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민주당원의 댓글조작 사건이 민주당 현역 의원 연루의혹에 이어 인사 청탁 논란으로 번지며 사태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어제(16일) 기자회견을 가진 김경수 의원에 대하여 적폐 연결의 핵심이라는 비판이 바른미래당에서 나왔다.

 

17일 국회 정론관에서 논평을 통해 바른미래당 신용현 수석대변인(국회의원)은 문재인 정부에 대하여 “적폐청산 한다고 할수록 현 정권 적폐만 더 드러나고 있다”며 “적폐들을 연결하는 핵심에 김경수 의원이 있다”고 밝혔다.

 

신 의원은 “당당히 인사청탁을 하고 인사청탁을 전하는 적폐, ‘여론조작’에 목적을 두고 조직적으로 댓글을 달고 추천하는 적폐, 여당을 옹호하면 자발적 ‘정치참여’가 되고 여당을 비판하면 ‘정치공작’이 되는 ‘내로남불’의 적폐가 문재인 정권에서 드러난 적폐의 진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신 의원은 “김경수 의원은 지난 14일과 어제 16일 해명 기자회견에서 말 바꾸기를 했다”며 “지난 14일에는 드루킹이 일방적으로 메시지를 보냈다고 했다가 어제는 본인이 문재인 후보 홍보를 위한 기사를 보냈다고 인정했다. 또한 대선 경선 전에 드루킹을 처음 봤다고 했다가, 2016년에 만난 적이 있다고 실토했다”고 꼬집었다.

 

신용현 의원은 “김경수 의원이 기자회견에서 말 바꾸기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라며 “이는 처음부터 사실을 숨기려다보니 사실관계와 논리가 꼬여버린 결과”라고 강조했다.

신용현 의원은 “진실은 선동당하지 않는다”며 “김경수 의원은 기자회견을 할 것이 아니라 당장 검찰에 자진출두해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신 의원은 “바른미래당은 검경 수사를 엄중히 지켜보는 것은 물론 다시는 민주주의의 근간을 흔드는 ‘선동’과 ‘여론조작’이 벌어지지 않도록, 단 하나의 거짓이 없을 때까지 어떠한 권력에도 굽히지 않고 진실을 규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마치 끓는것 같은 더위 이달 말까지
대전 타악 릴레이 콘서트 4번째 무대
바이오 의약품 분야 GMP-서클 3차
민주 당권 경쟁 '충청 대망론' 불씨
제7회 대전 문화 예술 정책 토론 광
정치/행정
민주 당권 경쟁 '충청 대망론' 불씨
허태정의 카니발 렌트가 재난에 준하는
중구의회 민주당 임시회 끝까지 '파행
24일부터 한밭수목원서 희귀애완동물특
25일 대전 NGO지원센터서 햇빛발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