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7.20 금 18:02
> 뉴스 > 문화/연예 > 공연/전시
     
연정국악연주단 유럽 4개 나라서 순회 공연
22일 크로아티아 등서…국내·외 큰 반향 불러올 전망
2018년 04월 17일  11:32:01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립 연정 국악 연주단이 국악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이달 20일 크로아티아, 헝가리, 체코, 오스트리아 4개 나라 순회 공연 길에 나선다.

기악단, 성악단, 무용단으로 구성된 국악 연주단은 각 단의 특색을 유럽인에게 선보이기 위해 가(歌), 무(舞), 악(樂), 국악 관현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준비했다.

첫 공연은 이달 22일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서 열리며, 관현 합주 '취타, 길군악', 성악 춘향가, 무용 포구락, 타악 설장고 합주 등 가무악 형태의 무대를 마련했다.

이 공연은 주 크로아티아 한국 대사관의 초청으로 진행 예정이다.

이달 24일에는 헝가리 부다페스트로 자리를 옮겨 ㈜헝가리 한국 문화원 초청으로 MOM 문화 센터에서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와 같은 레퍼토리로 두 번째 무대를 마련한다.

또 26일에는 찾아가는 공연 형식으로 오스트리아 비엔나 UN 본부 중앙 로비에서 민속악 시나위 합주와 대금 독주 청성곡, 판굿연희 공연이 펼쳐진다.

다음 달 1일 비엔나 뮤직 페어 라인 골든 홀에서 예정돼 있는 연주는 국악 관현악의 무대로 꾸며진다.

뮤직 페어 라인 골든 홀은 빈 필 하모닉의 신년 음악회를 매년 70개 나라에 TV와 인터넷으로 생 중계하는 공연장으로 유명하다.

특히 이번 유럽 순회 공연 가운데 체코 스메타나 홀과 뮤직 페어 라인 골든 홀에서는 단 한 번도 국악 관현악의 무대를 선보인 적이 없어, 국내·외에 큰 반향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마치 끓는것 같은 더위 이달 말까지
대전 타악 릴레이 콘서트 4번째 무대
바이오 의약품 분야 GMP-서클 3차
민주 당권 경쟁 '충청 대망론' 불씨
제7회 대전 문화 예술 정책 토론 광
문화/연예
마치 끓는것 같은 더위 이달 말까지
대전 타악 릴레이 콘서트 4번째 무대
제7회 대전 문화 예술 정책 토론 광
국가 무형 문화재 합동 공개 행사 개
가족 문화 예술 프로그램 시소노리 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