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8.9.20 목 18:21
> 뉴스 > 문화/연예 > 문화일반
     
창경궁 집복헌에 작은 도서관 조성 관람객에 개방
20일~4월 15일까지…궁궐·궁중 문화 관련 도서 읽을 수 있어
2018년 03월 14일  17:27:21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창경궁 집복헌 대청에서 궁궐과 궁중 생활 관련 서적을 읽을 수 있는 창경궁 집복헌 대청에서 만나는 작은 도서관이 조성돼 이달 20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창경궁 관람객에게 개방한다.

따스한 봄 날을 맞아 궁궐을 방문한 관람객은 생강 나무의 은은한 향기를 맡으며, 영춘헌과 이어진 집복헌 대청에 앉아 창경궁과 창덕궁, 궁궐의 현판(懸板)과 주련(柱聯) 등 궁궐과 궁중 문화 관련한 도서를 읽을 수 있다.

문화재청 창경궁 관리소에 따르면 집복헌은 조선 22대 임금 정조가 자주 머물렀던 영춘헌 서쪽에 연결돼 있는 건물이다. 정조의 아버지인 사도세자와 23대 임금인 순조가 태어난 곳이기도 하다.

또 정조의 아들인 순조의 생모 수빈 박씨가 거처했던 곳으로도 알려져 있다.

영춘헌은 정조가 자주 머무르며 책을 읽고 휴식을 취하던 곳으로 1800년 49세로 승하한 건물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시 4차 산업혁명 선도도시 잰걸음
"소득주도성장 실패 IMF이후 경제
금홍섭 1년 대전평생학습의 패러다임이
한국당 당협위원장 일괄 사퇴 성과 거
박범계, 서구 어린이 물놀이 시설 국
문화/연예
엑스포 과학 공원 한가위 놀이 한마당
중국 고전 철학으로 삶을 성찰하는 강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사이언스 페스티
파리 이응로 레지던스 5기 작가 오픈
제트앤 크루’ 전국 춤경연 대회 일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