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7.10.17 화 17:57
> 뉴스 > 문화/연예 > 문화일반
     
가을 깊어가는 고궁·왕릉서 다양한 행사 선보여
20일~11월 20일 단풍 절정…관람객 즐길 문화 행사 마련
2017년 10월 12일  13:11:50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문화재청이 모든 국민이 아름다운 문화 유산과 함께 가을로 가득한 4대 궁과 종묘, 조선 왕릉, 현충사·칠백의총·만인의총을 즐기고 누릴 수 있도록 단풍 예상 시기를 소개하고 다양한 가을 행사를 선보인다.

올해 4대 궁과 종묘, 조선 왕릉, 유적지 내 가을 단풍은 이달 20일을 시작으로 다음 달 20일까지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기간 4대 궁과 종묘, 조선 왕릉 등을 찾으면 시차를 두고 오색 빛깔로 곱게 물든 단풍의 풍치를 만끽할 수 있다.

특히 조선 9대 왕 성종이 잠들어 있는 조선 왕릉 선릉과 덕수궁은 밤 9시까지 개방해 도심의 야경과 어우러진 특별한 단풍 절경을 만날 수 있다.

또 단풍 기간 동안 궁·능과 유적지를 찾는 관람객이 즐길만한 각종 문화 행사도 마련했다.

우선 궁궐에서는 경복궁 수정전 일원에서 전통 음악 공연을 볼 수 있는 고궁 음악회가 펼쳐지며, 창덕궁 후원에서는 따스한 가을 햇살 아래 독서 삼매경에 빠질 수 있는 창덕궁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 행사가 진행 예정이다.

창경궁에서는 매주 토·일요일마다 조선 21대 왕 영조 시대의 궁궐 일상 모습을 재현하는 궁궐 일상을 걷다 행사가 계획돼 있다.

종묘에서는 가을에 지내는 종묘의 큰 제사인 종묘 추향대제, 조선 왕릉 서오릉에서는 덕종 비 소혜왕후의 삶을 그린 공연 '서오릉, 가을愛 공연'을 마련했다. 세종대왕 영릉(英陵)에서는 '세종대왕릉 왕의 숲 길 음악회'가 관람객을 기다린다.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국민은 4대 궁과 종묘의 휴무일을 참고해 방문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4대 궁과 종묘, 조선 왕릉, 현충사, 칠백의총 홈페이지를 각각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시 폐기물 관리 조례 개정안 의회
바람 잘 날 없는 대전시 공무원 비위
대전교육청, 초등학교 학습준비물 지원
내년 대전에서도 전기 시내 버스 운행
대덕구, 청소년 대상‘사회적경제 혁신
문화/연예
대전 문화 예술 교육 통합 축제 꿈지
이동훈 미술상 수상 작가 전영화 화백
충남 태안군 당암포 해역서 수중 유적
만인산 푸른 학습원서 세계 희귀 애완
올해 대전 무형 문화재 합동 공개 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서구 계룡로 624 동아빌딩605호(용문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