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7.11.22 수 18:38
> 뉴스 > 정치/행정
     
동구의회, 제230회 임시회 본회의서 건의안 4건 채택
2017년 09월 14일  12:57:03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 대전 동구의회(의장 박선용)는 제23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개최하고 4건의 건의안을 처리했다.

이날 동구의회는 이나영 의원의‘장애인 목욕 지원 사업 추진 건의안’, 박영순 의원‘아파트 관리비 산정 기준 표준안 마련 건의안’, 오관영 의원 ‘전선공동구 제도 도입 건의안’을 비롯해 원용석 의원의 ‘자양육교 철거와 흥룡로∼매봉로∼동대전로 연결 교차로 신설 건의안’등을 채택했다.

이나영 의원은 “장애인 복지의 시작은 장애발생의 예방과 치료, 교육과 직업재활 지원, 생활환경개선”이라며“장애인의 건강과 가족의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장애인 전용 목욕탕 운영’, ‘복지관과 연계한 목욕 지원 사업’과 같은 장애인 목욕 지원 사업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영순 의원은 “아파트 관리비 산정이 투명하게 이루어져 국민 경제생활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례 연구 용역을 추진하고, 전국에서 공통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아파트 관리비 산정 기준 표준안’을 마련해 야 한다고 주장했다.

오관영 의원은 “지금까지 지중화 사업은 총괄하는 중앙행정기관의 부재, 지역·선로 유형별 개별 시행에 따른 비효율성, 지방자치단체의 관련 예산부족과 재원조달의 어려움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전국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전선과 전주 등의 난립 해소를 위해서 중장기 기본 계획과 실행 계획을 수립하여 전선공동구 제도를 도입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끝으로, 원용석 의원은 “가양동 40번지선과 가양1동 신도빌딩 옆 도로는 가양1동과 가양2동 지역 주민이 직접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길”이라며 “가양동 40번지선 주변을 연결하는 신호체계 신설과 자양육교 철거 사업을 함께 진행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한편, 동구의회 제230회 임시회는 8일간의 일정으로 14일부터 19일까지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의하고, 20일에는 상임위원회별 조례안을 심의할 예정이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2017 대전 스카이 로드 주말 거리
수능일 충남 해안·내륙 눈 또는 비
AI 대전 유입 방지 위한 차단 방역
대전시향 브람스 교향곡으로 MS 11
대전시 폭설 대비 도로 제설 준비 완
정치/행정
대전시 폭설 대비 도로 제설 준비 완
나라 사랑길 조성 사업 거리 명칭 공
현장·소통·협업 3박자 갖춘 교통 문
대전 서구청 재 위탁 위법 알고도 쉬
대전지역 국민의당, 바른정당과 통합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서구 계룡로 624 동아빌딩605호(용문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