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19.5.24 금 17:41
> 뉴스 > 문화/연예 > 문화일반
     
보문산 일원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 운영
11월까지 25차례 진행…신채호 생가지·유회당 등서
2019년 04월 22일  16:31:38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가 이달부터 올 11월까지 단재 신채호 선생 생가지와 유회당 일원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보문산 일원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인 단재쌤 발자취 따라 도리미 마을에 가다와 보문산 아래 효 마을을 찾아서를 운영한다. 

이달 22일부터 올 11월까지 25차례 진행 예정인 단재쌤 발자취 따라 도리미 마을에 가다는 대전에서 태어난 독립 운동가 단재 신채호 선생의 홍보관과 생가지 일원 답사를 통해 일제 강점기 선생의 삶과 독립 운동을 알아보고 선생의 생애에서 본 받아야 할 교훈을 되새기는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참여 학생은 독립 투사 옷을 입고 홍보관·생가지 등을 답사하고, 의열 단원의 각오를 다지는 입단 선언문을 직접 작성해 낭송하고 단원 증서를 만들어 본다.

또 태극기의 유래와 의미를 알아보고, 일제 강점기 독립을 위해 힘쓴 독립 운동가를 떠올리며 독도는 우리 땅 노래에 맞춰 간단한 율동으로 플래쉬 몹 체험을 할 수 있다.

보문산 아래 효 마을을 찾아서 프로그램 역시 올 11월까지 25차례 진행하기로 했다.

부모를 간절히 생각하는 효성스러운 마음을 늘 품고 싶다는 뜻을 지닌 유회당을 비롯해 기궁재, 유회당 판각과 여경암·거업재·산신당 등 유회당 일원을 답사하면서 문화재를 통해 효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시간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지역 시민 vs 시민단체 갈등 악
'잡음 끊이지 않는' 민주당 대전시의
한국타이어 日 혼다 우수 협력사 선정
대전 방문의 해 분위기 이끌 3 GO
5개 나라 의료 관광 관계자 초청 팸
문화/연예
대전 방문의 해 분위기 이끌 3 GO
지역 작은 도서관 운영자·활동가 위한
수 다큐 기획 공모전 2019 피칭
올 여름 지난 해 기록적 더위는 없을
극단 토끼가 사는 달 3년 연속 앙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